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19(화)
center
NHN(대표 정우진)이 워시엔조이 셀프빨래방을 운영하는 ‘코리아런드리’와 토스트캠(TOAST CAM)을 활용한 스마트 무인 출입 통제 관리 및 보안 강화를 목적으로, 전략적 업무 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NHN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NHN(대표 정우진)이 워시엔조이 셀프빨래방을 운영하는 ‘코리아런드리’와 토스트캠(TOAST CAM)을 활용한 스마트 무인 출입 통제 관리 및 보안 강화를 목적으로, 전략적 업무 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NHN은 IoT(사물인터넷) 서비스가 결합된 ‘토스트캠V3’와 스마트 매장관리 솔루션인 ‘토스트캠 Biz’를 워시엔조이 매장 내 공급하게 된다. 워시엔조이는 코리아런드리가 운영하는 셀프빨래방 브랜드로, 중국을 포함한 국·내외 450여 개의 매장을 보유하고 있다. ‘토스트캠 Biz’는 신규 점포부터 우선 적용되며, 고객 안전과 매장 관리 편리성을 고려하여 기존 매장에도 순차 도입이 이뤄질 예정이다.

‘토스트캠 Biz’는 영상 보안 시스템과 더불어 사업장 관리에 최적화된 스마트 매장관리 솔루션이다. 국내 최초로 100% 클라우드 저장방식을 채택하고 있으며, 하나의 계정으로 다수의 인원이 접속하더라도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영상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다수의 매장에서 여러 대의 카메라를 관리할 때도 사용자 필요에 따라, 카메라를 자유롭게 그룹핑 할 수 있다. 매장 내 비정상적 움직임이 감지될 경우 휴대폰으로 전송되는 경비 알림, 예기치 못한 사고를 대비한 안심 보험 서비스, 알림 및 녹화 시간 설정 기능도 포함돼 있다.

‘토스트캠 Biz’의 핵심 상품인 ‘토스트캠 V3’는 Z-Wave 방식을 통해 다양한 디바이스를 연동, 다양한 홈 IoT 서비스를 제공한다. 온·습도, 움직임 및 출입 감지, 원격 도어락 센서 등을 갖추고 있다.

하태년 NHN IoT사업본부 이사는 “토스트캠은 기존의 보안 감시 카메라 역할을 넘어 사용자 중심의 ‘편리성’과 ‘안전’에 초점을 둔 서비스”라며, “토스트캠 Biz를 워시엔조이 매장에 공급하게 됨에 따라,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NHN의 IoT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