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6.25(화)
center
사진 : 스노우엠(snowM)
[글로벌경제신문 이현홍 기자]
스노우엠(snowM)이 소셜 프로듀싱 플랫폼 '스노우메이커스'의 초호화 전문가 라인업을 공개했다.

'스노우메이커스'는 아이돌 제작의 모든 단계를 팬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플랫폼으로 K-POP 비즈니스의 전 과정을 스노우메이커스를 통해 직접 참여, 아티스트들 키워 나가는 글로벌 서비스다.

스노우메이커스에는 어벤저스급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JYJ의 음반 및 음원 유통과 J-Walk, 걸그룹 하이틴, 보이그룹 어위크(AWEEK) 등 20년간 뮤직 비즈니스 전략, 기획, 투자 유통 및 연예 매니지먼트 사업을 담당해온 박승훈 대표를 비롯해 걸그룹 걸스데이의 캐스팅, 기획을 시작으로 세계 최초 AI 뮤직 레이블 AIM을 설립한 박찬재 CSO, 음악사이트 벅스 사업총괄, SM엔터테인먼트 뉴미디어 사업부 이사, SM모바일커뮤니케이션 대표 등 다양한 경력을 지닌 전익재 CBO, 인터넷 도입 초기부터 엔터테인먼트 및 모바일 사업을 주도해온 조용연 CIO, 소니픽처스 본사에서의 경력과 싸이 미국 진출의 조력자로 잘 알려진 이규창 CCO 등 최정상 전문가들이 힘을 합쳐 소셜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사업을 기획, 개발하고 있다.

또한 MBC에서 논스톱, 느낌표, 사랑의 스튜디오 등을 연출하고 음악중심, 무한도전, 우리 결혼했어요, 위대한 탄생 등의 책임 프로듀서를 거쳐 MBC 예능본부 해외 제작부장으로서 북경 위성 버라이어티 <용감적심> 연출한 후 중국으로 진출해 절강위성 리얼 버라이어티 판빙빙의 <도전자연맹> 시즌1~3을 기획 연출한 엔터테인먼트 방송 제작의 전문가 이민호 대표가 어드바이저로 참여해 오디션과 방송 및 해외 사업 제휴에 힘을 실어줄 예정이다.

이들 외에도 유명 KPOP 아티스트를 발굴한 제작자들, 이커머스 전문가, 서비스와 개인 정보 보안을 위해 세계적 화이트 해커, 미디어 분야와 아카데미 분야의 전문가, 인공지능 전문가, 빅데이터 전문가 등 다양한 분야의 최정상 전문가들이 스노우메이커스에 참여하고 있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스노우엠(snowM) 박승훈 대표는 "스노우메이커스는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미래 지향적 서비스이자 사업, 글로벌 팬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엔터테인먼트의 현주소가 될 것이다. 스노우메이커스를 통해 글로벌 팬들이 더욱 적극적인 참여와 즐거움, 보상을 공유하고, 아티스트와 인플루언서를 꿈꾸는 모든 이들에게 희망과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스노우메이커스는 아이돌 제작의 모든 단계를 팬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K-POP 소셜 프로듀싱 플랫폼으로 글로벌 팬들이 직접 만들어 가는 새로운 스타시스템 구축을 위해 서비스 개발,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제휴업체 파트너십 확장, 오프라인 엔터테인먼트 인프라를 구축 중이며 오는 12월 서비스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이현홍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